햇빛은 점점 옅어지고 오늘 드디어 오 겨울인데, 하는 날씨가 왔다. 집구석에서 서서히 썩어가는 중이라 우울 증상이 이런 거구나, 느끼던 와중, 집에서 가져온, 족히 20년은 묵은 털실 꾸러미를 펼쳐보았다. 어머니들 취향대로 파스텔 빛에 그나마 좋은 털실이다. 그런데 꼭 돌잔치 하던 것 마냥 실타래로 되어있어 이미 엉켜있거나 그냥 두면...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털실의 효과

by sid
"레드락". 웨스턴 돔에 있고, 장방형 실내라 입구는 좀 작지만 중간 정도 규모다. 무려 Goose IPA를 판다. 잔과 피쳐 둘다. 그리고 기본인 에일스러운 레드락 생맥을 아주 저렴하게 판다. 옛날 레드락은 향만 좀 진한 맥주였다. 바도 있었는데 가끔 갔던 기억. 다시 회사에서 누군가가 부활시켰나부다. 지금 레드락은 살짝 에일...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드디어 일산 생맥주집 찾다 - 레드락

by sid
유럽여행을 몇 주 갔다가 온 아는 분을 만났는데, 밥을 먹고 나오는 길에 뭐를 준다고 가방을 열더니 냉장고 자석을 1개 준다. 딱 손바닥에 위에 놓이는 전형적인 크기의 네모난. 유럽 어느 곳의 풍광 사진을 담은. ...혹시 절교의 뜻이 있는 건가 싶었다. 집에 와서 내가 뭔가 잘못한게 있나, 싶어 돌아보기도 하고, 차라리 안줬으면...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받긴 받았는데

by sid
수작. 명작. 걸작 중 걸작.그리고 좋은 영화이기도 한듯. 하지만 동시에 무시무시한 영화.조커였다는 게 차라리 멘탈에 도움이 될 정도로 (만화 캐릭터잖아-- 영화야 영화!) 극한의 처절함. 만일 조커 타이틀을 뗐다면? 작품성이 더 높아지면서 관객 멘탈은 더 박살났을 수도. 배우도 배우지만 그를 받쳐주는 영화 전반적 내공이 대단하다... » 내용보기
영화

조커. joker. 토드 필립스. 2019

by sid
제목과 브래드 피트 빨. 좀 혹평하자면이과적 지식엔 별 관심 없는 사람들이 우주, 우주비행사에 문학적 상상력을 덧씌워 만든 영화 배경이 내내 우주공학인데 그냥 폼으로 쓰인 영화 같은 것:주제면에서도 정글이나 오지 땅밑으로 해놔도 전혀 손색없고,인상적인 이런 저런 장면을 따져보면 하나같이 걍 넘어가는 식으로 어설프다.- 맨 심박수나 지난밤 잠자리만 따... » 내용보기
영화

ad astra - 더 문이나 이벤트호라이즌 임팩트

by sid
<세줄 요약>짬뽕 만들기 핵심은 치킨 스톡!집에서 뽑은 국수가 의외로 쫄깃하니 괜찮다.지금 마트 홍합 오동통하니 맛있는데 엄청 싸다. 0. 배경추석 때 본 <나는 자연인이다>에서 대충 해도 짬뽕 맛이 난다며 감탄하던 윤택.선선한 바람 불 때 얼큰한 찌개 생각추석 때 본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직접 만든 국수가 쫄깃해서 ...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집에서 짬뽕 만들어 본 썰 - 대만족

by sid
이번 추석은 자발적으로 혼자 시간을 보낸 첫 추석이었다.그렇다고 신나게 1인 대사습놀이를 하며 보낸 것이냐 하면 그것도 아니고 오로지 MS Jigsaw with TV. 다음은 채널 서핑 중 인상적이었던 내용 :  - 죽음을 앞둔 얼굴 목격 : <다문화 고부열전>에서. 그나마 멘탈 건강한 고부가 나와 그냥 보고 있었는데.....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2019 추석 때 본 TV 단상들

by sid
1. 해표 된장찌개 양념  조그만 팩에 든 양념. 홈플러스에만 있는 거 같고, 찾기가 살짝 애매할 수 있다.홈플러스에서 10개 묶음으로 막 팔아서 첨살 땐 반신반의.  그런데 신기하게 집에서 여러번 끓인 맛이 난다. 냉장고에 두고 담날 찬 걸로 먹어도 깊은 맛 그대로. 뒤에 남는 닝닝한 맛도 전혀 없다.  ... » 내용보기
my so-called life

맛이 깔끔하게 떨어지는 시판 제품

by sid
시즌 2를 넷플릭스 추천목록에서 본지 꽤 됐는데도 영 손꾸락이 가지 않았던 이유를 잠시 생각해본다.  시즌 1은 기대와는 달리 다소 심심하고 밋밋한 느낌이었고, 주연들의 매력도 별로 였으며  ....사실 내용도 잘 기억이 안 났기 때문인 것 같다. 그러다 며칠 전부터 드디어 보기 시작했는데... 음. 매일 저녁 2편씩 보... » 내용보기
미드

마인드헌터 시즌2 - 야금야금 보는 재미

by sid
지금 프라이멀 피어 하는데, 사실 난 안봤다.맨 그동안 애.. 노튼이 악마같은 사람이었네 하는 얘기만 들었는데보니까 리처드 기어가 악마도 변호할 만큼 준비가 되어 있는 사람이고변호에 '쇼'의 요소가 다분히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그 부분이 재밌기도 하다. 어쨌거나 지난 1, 2주 동안 여기서 살인의 추억, 터미널, 아더 우먼, 등의 괜찮은 영... » 내용보기
영화

케이블 69번 - 인디필름... 괜찮은 영화들 해줘서 좋다

by sid
웹툰에서 연출이 두세 배 실해진 느낌? 거의 영화급 치밀한 연출.약간 기생충 느낌도 나고.... (그 가정부 하셨던 분이 나오긴 한다) 배우들 연기도 캐릭터에 쫙쫙 들어맞는다. 근데 아직 2회인데 전개가 좀 빠른데..  » 내용보기
영화

타인은 지옥이다 - 나쁘지 않은데?

by sid
보기 전에도 몰랐지만, 다큐를 봐도 이 분이 어떤 분인지 잘 모르겠는 건 좀 슬프다.도록.. 정도 보고난 느낌이랄까. 대역을 쓴 재연은 저 사람 누구지 헷갈렸고,인터뷰 나오는 사람들 우리나라 말이 어눌한데 자막도 없이 들어야 했고, 그 내용들도 그냥 그렇고, 작품 소개는 되지만 좀 치밀하거나 심도 깊은 해석이 영 아쉽고.저기 경주 엑스포인가에... » 내용보기
영화

이타미 준의 바다 - 난 잘 모르겠다

by sid
테레비 유튜브 통해 트레일러로 검색. <Aquarela>  비주얼로만 승부하는 다큐 느낌.rela가 뭔 뜻이었더라.. 암튼예고편만 그럴 듯한 가능성 65%..비주얼 승부 다큐는 아직 <Samsara>가 개인적 1등. <motherless brooklyn>얼마전에 라디오헤드 음악 받은 노튼이 감격의 눈물 흘린... » 내용보기
영화

2019년 중반 즈음 예고편 서핑

by sid
넷플릭스에 떴다.요즘 샤말란 주기인 듯...? 개인적으로 애정하는 영화다.돌아온 샤말란이 너무 반가웠고,주인공 남자아이가 너---무 귀엽다. 으으. 아, 물론 공포영화인지라 내용은 당연히 섬뜩하고 무섭고 엽기적이긴 하다. 그런데 귀엽다는 것은... 소품스럽게 작지만 재기 넘치고,어찌보면 터부시 되는, 그런 주제를 건드려 편견을 깬 시도가 좋았다.이... » 내용보기
영화

더 비지트 - 귀여운... 영화

by sid
넷플릭스 스머프 첫화였던가?어쩌다 보게 됐는데 스머페트는 원래... 뭐 이것도 스포가 되려나...이하 스포. 무려 첫 화 얘긴데, 원래 스머프 마을에 속해 있지 않은, 무려 가가멜이 만든 첩자...? 스러운 존재.어쩌다 보니 적국의 사람들에게 감화된 이 존재를 파파 스머프가 지금의 스머페트로 변신시켜 주어 귀속된다. 검은 뻗친 머리 v... » 내용보기
영화

스머페트... 가 그런 존재였다니

by sid